회원가입 | 기사쓰기 | 전체기사보기
정치/행정 사회/문화 학교/교육 NIE 기획연재 지난뉴스 포커스초대석 이 사람을 칭찬합니다 사설 칼럼 독자마당 출향인 종합 자유게시판 제보 구인구직매매 동창회/단체 성주방송 성주뉴스 광고 시민기자영상 성주교육뉴스 성주 12경 성주군정뉴스
최종편집:2019-05-27 오후 06:13:09 
전체기사
뉴스 > 독자마당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웃음십계명을 보고 나서
2018년 09월 18일(화) 11:47 [성주신문]
 

↑↑ 이 말 석
월남전 참전 유공자
ⓒ 성주신문

①크게 웃어라. 매일 웃으면 8일 더 오래 산다. ②억지로라도 웃어라. 병이 무서워 도망간다. ③일어나자마자 웃어라. 아침에 첫 번째 웃는 웃음이 보약 중 보약이다. ④시간을 정해놓고 웃어라. 병원과는 이별이다. ⑤마음까지 웃어라. 얼굴 표정보다 마음이 중요하다. ⑥즐거운 생각을 하며 웃어라. 즐거운 웃음은 즐거운 일을 창조한다. ⑦함께 웃어라. 혼자 웃는 것보다 33배 효과가 있다. ⑧힘들 때 더 웃어라. 진정한 웃음은 힘들 때 웃는 것이다. ⑨한번 웃고 또 웃어라. 웃지 않고 하루를 보낸 사람은 그날을 낭비한 것이다. ⑩꿈을 이루었을 때를 상상하며 웃어라. 꿈과 웃음은 한 집에 산다. 다 함께 웃으며 삽시다!
 
저는 기아자동차 광고 카탈로그 이면에서 웃음십계명을 봤습니다. 그 내용이 너무나 감동적이어서 깨알 같은 글씨를 크게 복사해 액자에 넣어 방안에 걸어 놓았습니다.
 
그때부터 웃어야 건강하겠구나 하고 웃기로 마음먹었습니다. 그러나 망구에 웃을 일이 없습니다. 혼자 농사짓는 독거노인으로서 말 상대조차 만나기 어렵습니다.
 
당시에 우울증과 공황장애 등으로 약을 먹고 있는 중이었습니다. 의사 선생님은 홀로 고독하게 오래 살면 그런 병이 올 수 있으므로 어떤 모임에 자주 참석하거나 교회나 성당에 나가는 것도 좋다고 말했습니다. 그때부터 교회나 성당에도 나가고 산악회 계모임에 참석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②억지로라도 웃어라, 병이 무서워 도망간다'는 것을 보고 웃음자체전도사 노력을 하기로 마음먹었습니다. 웃음십계명을 많이 복사해 어디든 사람이 모이는 곳이면 가서 웃음십계명을 주면서 '⑦함께 웃어라. 혼자 웃는 것보다 33배 효과가 있다'는 것을 설명하고 여기서 뿐만 아니고 집에 가서 가족들과 함께 웃으면 66배의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웃었습니다.
 
이렇게 노력해 우울증으로 자살 직전까지 생각했던 것이 깨끗이 사라지고 지금은 건강이 좋으니 행복한 웃음을 짓고 있습니다.
 
배태영 교수님의 칼럼에서 웃음은 방탄조끼와 같아 어떠한 세균이나 바이러스가 웃는 사람들에게 들어갈 수 없다고 했습니다. 또 억지로라도 웃으면 진짜 웃음으로 반응한다고 말씀했습니다.
 
웃음은 위와도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지압책을 보니 얼굴이 웃으면 위도 웃는다, 얼굴이 노하면 위도 노한다고 적혀 있습니다. 또 생로병사의 비밀에서는 위암에 대해 방영하기를 위가 활동하는 중에 화를 내니까 위가 갑자기 활동이 약해지더니 나중에는 활동이 멈추다시피 하는 것을 봤습니다.
 
아나운서가 설명하기를 한국사람은 세계에서 위암이 1위라고 하면서 남자보다 여자가 많다고 합니다. 그 원인은 여자는 남편, 고부, 자식들과의 갈등이 남자보다 더 많이 일어나므로 위암이 더 많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화의 반대가 웃음이기 때문에 위암 걸린 사람은 웃지 않았기 때문이란 생각이 듭니다. 우리 한국사회에서는 웃는 일보다 화낼 일이 더 많지만 우리는 건강을 위해 억지로라도 웃고 모두 웃어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성주신문 기자  sjnews5675@gmail.com

- Copyrights ⓒ성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성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성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농산물(참외) 원산지 표시위반 집중..
월항면 생명선포식 위해 태실 꾸며
초전면 새마을남녀지도자회 정화활..
성주역 유치 초전면추진협의회 출범
남부내륙철도 성주역 유치를 위한 ..
개별공시지가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
성주읍 새마을남녀지도자회 대청소
농협 군지부 나눔활동 펼쳐
명인중·정보고총동창회 체육대회로..
2019 성주생명문화축제·제6회 참외..
최신뉴스
금수강산인성학교 체험학습 및 선..  
제6회 재경성주군향우회장배 친선..  
용암중학교 총동창회 정기총회 및 ..  
"고향 성주에서 근무하게 돼 감회..  
수륜면 '제23회 적송회 내고향 한..  
제1회 성주참외배 전국 정구대회 ..  
어르신의 오후  
'인화·단결로 비상하는 6888 초전..  
성주우체국 "집배원 인력증원하라"..  
역주행 위험도로 곳곳 '성주교차..  
‘마을가꾸기’ 공모사업 활발  
도서관 활성화 위한 ‘달빛도서관..  
소운 김영희 서예전 6월 1일까지  
지역 농산물가공 창업교육 개강  
선남면 직불제사업 심사 실시  
쓰레기 투기장소가 꽃밭으로 변신  
대가면새마을회 ‘깨끗한 대가 만..  
소방공무원의 신속한 대처로 가스..  
자총, 청소년 대상 통일준비 민주..  
지역 어린이 대상 올바른 손씻기 ..  


발행인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조직도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성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0-81-11658/ 주소: 경북 성주군 성주읍 성주읍3길 15 / 등록일 : 2010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최성고
mail: sjnews1@naver.com / Tel: 054-933-5675 / Fax : 054-933-316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고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