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 기사쓰기 | 전체기사보기
정치/행정 사회/문화 학교/교육 NIE 기획연재 지난뉴스 포커스초대석 이 사람을 칭찬합니다 사설 칼럼 독자마당 출향인 종합 자유게시판 제보 구인구직매매 동창회/단체 성주방송 성주뉴스 광고 시민기자영상 성주교육뉴스 성주 12경
최종편집:2019-11-14 오후 04:41:36 
전체기사
뉴스 > 독자마당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청천서원과 나의 삶
2019년 10월 22일(화) 09:38 [성주신문]
 

↑↑ 장 호 욱
성주불교연합 신도회장
ⓒ 성주신문

성주군 대가면 칠봉리 사도실에는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제261호로 지정된 청천서원이 있다. 이 서원은 영조5년(1729) 한강 정구와 유림들이 동강 김우옹을 기리기 위해 조성한 서원으로 동강은 한강 정구와 함께 양강으로 불리는 성주를 대표하는 유학자다.

청천서원 가장 안쪽에 위치한 숭덕사는 동강 선생을 봉향하는 사당이며, 앞쪽에는 강당인 일중당이 있다. 이곳은 심산 김창숙 선생이 애국구국운동을 위해 후학을 양성하던 곳이다. 가운데 너른 마당을 사이에 두고 동재인 소원재, 서재인 경성제가 마주보고 있으며 문루인 수정문이 손님을 맞이한다.

또 속자치통감강목 판목이 보관된 경정각이 있다. 이 판목은 총 673개의 배나무 판목에 중국 송 태조 원년부터 명 태조 원년까지 408년간의 중국역사를 편년체로 기술한 것으로, 1991년 5월 14일 청천서원과 함께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제250호로 지정됐다. 이는 동강이 기축옥사에 연루돼 함경도 회령에 유배된 선조22년(1589) 집필에 들어가 1595년 36권 20책으로 완성한 것으로 오랫동안 초고상태로 전해지다가 영조47년(1771) 왕명으로 내각활자로 출간했으며, 목판본은 순조8년(1808) 청천서원에서 판각·출간됐다. 이런 소중한 문화유산이 보존된 장판각이 성주에 있다.

동강 김우옹은 1540년에 태어나 남명 조식, 퇴계 이황 선생을 사사했고, 1567년 문과에 급제해 1582년 홍문관제학을 거쳐 병조·이조·예조 참판을 두루 역임했다. 아울러 왜란과 당쟁의 소용돌이 속에서 경륜을 발휘했으며, 후학 양성에 힘쓰다가 선조36년(1603) 별세했다. 동강은 널리 인재를 등용하도록 임금에게 천거했으며 시무책을 자주 올리는 등 학문적 문제와 정치시책에 관심을 갖고 정치도의를 밝히는 삶을 살았던 인물이다. 동강을 배향하던 청천서원이 고종5년(1868) 대원군의 서원철폐령으로 훼철돼 1883년 유생 김경락 등이 서원의 복원을 요청했으나 뜻을 이루지 못했다.

동강의 12대손이자 심산 김창숙 선생의 부친인 김호림이 종택의 사랑채를 서당으로 꾸며 청천서당으로 명명했고, 1910년 심산은 이 서당을 수리해 '성명학교'라는 현판을 걸고 일제시대 애국계몽운동을 전개했다. 그 정신으로 민족사적 대학인 성균관 대학을 설립, 새 시대 동량지재를 길러 내는 교육자로서 초대 총장으로 부임한다.

이처럼 심산의 삶은 가치관이 혼란스럽고 미래가 불투명한 변화의 시대를 살고 있는 현대인들이 본받을 수 있는 구심점의 역할을 하기에 충분하며, 이러한 역사적인 인물을 기리는 지역의 문화재는 관심을 갖고 보호·관리해야할 것으로 보인다. 현재 청천서원은 지리산의 청학동처럼 청소년의 정신을 수양하기 위한 시설로 거듭나기 위해 보수공사가 진행 중이며 특히 후손인 김상호(법명:법조, 호:일선당) 선생이 유·불·선에 능통하시어 한문, 예절, 다도, 향도, 기공수련 등 각 분야 문화교실을 개원할 계획이며 특히 동강 선생, 심산 선생을 민족정신으로 선양하겠다는 선양회를 발기,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마침 심산 테마공원 조성에 국비 237억이 확정돼 경향각지 뜻있는 지도자들이 함께할 큰 틀을 마련하고 있다. 필자도 이타행, 노후에 남이 득되는 삶, 향과 초가 되겠다는 보현 행원 보살행을 살고자 귀향(8년 전)한 그 마음을 이곳에서 찾고자 한다.

부처는 법당 안에 있는 것이 아니라 행에서 찾을 것이다. 나무관세음보살.
성주신문 기자  sjnews5675@gmail.com

- Copyrights ⓒ성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성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성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소방관 ‘국가직’ 전환, 결실 볼 ..
동강 심산 선양회 창립총회 개최
유치원 입학관리시스템 '처음학교로..
성주참외 50년 '리빌딩' 돌입
미세먼지 대비, 배출가스 단속 실시
실로암 제24주년 창립 기념 축제
김현기 前 부지사 한국당 정책자문..
산불방지 평가 성주군 ‘우수’
이철우 경북도지사, 국회 찾아 내년..
2019 성주풍물큰잔치 개최!
최신뉴스
금수면 클린교육 실시  
성주읍 농촌 일손돕기 나서  
월항면민 걷기대회  
월항면, 성주역 유치 위한 서명운..  
수륜면새마을회 버스승강장 청소 ..  
가천면 규제개혁 토론회 열려  
4-H 겨울나기 봉사활동 나서  
태극기 물결 넘실대는 월항면  
대구은행 성주지점, 경제금융교실 ..  
대가초, 학년별 프로젝트 현장체험..  
성주군 농기계임대사업 동부분소 ..  
월참성주지회 안보견학 및 문화탐..  
(사)성주군교육발전위원회, 수능 ..  
성실회 어르신신문 제6호 발행  
자활참여자 소양교육 및 직무교육 ..  
적십자회비 모금 행정기관 中 우수..  
재경가천중고동문회 친선골프모임  
친환경모범마을 대방동 견학  
가천면 이장 소통간담회  
가천면 농번기 농촌일손 돕기  


발행인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조직도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성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0-81-11658/ 주소: 경북 성주군 성주읍 성주읍3길 15 / 등록일 : 2010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최성고
mail: sjnews1@naver.com / Tel: 054-933-5675 / Fax : 054-933-316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고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