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 기사쓰기 | 전체기사보기
정치/행정 사회/문화 학교/교육 NIE 기획연재 지난뉴스 포커스초대석 이 사람을 칭찬합니다 사설 칼럼 독자마당 출향인 종합 자유게시판 제보 구인구직매매 동창회/단체 성주방송 성주뉴스 광고 시민기자영상 성주교육뉴스 성주 12경 성주군정뉴스
최종편집:2020-09-23 오후 02:40:53 
전체기사
뉴스 > 독자마당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졸음운전 없는 여름휴가를 기원하며
2020년 08월 11일(화) 16:51 [성주신문]
 

↑↑ 박경규
성주경찰서 초전파출소장
ⓒ 성주신문



긴 장마가 끝나면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불볕더위를 피해 시원한 산과 강 바다로 떠나는 피서객의 장거리 운전으로 인한 졸음운전이 예상되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졸음운전은 일반교통사고와 비교해 피해 규모가 크고 더 위험하다. 소주 2병 정도 마신 것과 같으며 음주운전보다 사망률이 1.7배 높다. 눈을 감고 운전하기 때문에 사고가 발생할 때까지 어떠한 대처도 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졸음운전은 음주운전보다도 더 큰 대형사고로 이어져 소중한 생명을 잃을 수 있다. 올해에는 코로나 19로 인해 자가용 차량으로 오손도손 즐거운 마음으로 가족과 함께 떠나는 안전한 여행길을 기원하면서 졸음운전 예방수칙을 살펴보면
 
첫째로 졸리면 안전한 쉼터에서 무조건 잠을 자자. 졸음운전 예방법 중 제일 좋은 방법은 졸리면 잠깐이라도 잠을 자는 것이 최선이다. 운전 중에 하품하며 졸음이 온다고 느껴지면 가까운 휴게소, 졸음쉼터나 안전한 공터에서 무조건 수면과 휴식을 한 후 운전을 하자.
 
둘째로 자동차 실내 환경을 쾌적하게 하자. 창문을 닫은 채 운전을 하면 이산화탄소 농도가 짙어져 뇌에 산소가 부족하므로 졸음이 온다. 1시간에 3~5분 창문을 열어 환기를 시켜주고 자동차 외부 순환 기능으로 하여 외부의 신선한 공기가 유입되도록 하자.
 
셋째로 스트레칭을 하는 등 휴식을 취하자. 2시간 이상 같은 자세로 운전을 하면 뇌의 활동도 둔해지면 움쳐려 든 몸은 피로도를 극도로 상승시킨다. 장거리 운행 시에는 최소한 2시간 이내 가까운 휴게소, 졸음쉼터에서 스트레칭을 하는 등 충분한 휴식을 취하자.
 
넷째로 과식 후 운전을 하지 말자. 음식을 먹고 난 후에는 우리 몸에서 소화하기 위해 많은 산소를 필요로 한다. 뇌에 산소 공급이 줄어들게 되면 졸음을 유발하게 된다. 음식을 과식한 후에는 운전을 피하자.
 
다섯째로 껌이나 커피 등 졸음 방지 식품을 섭취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된다. 옆에 동승자가 있으면 운전자가 졸지 않도록 수런수런 얘기도 나누며 서로 교대 운전하는 것도 좋겠다.
 
천하장사도 들어 올릴 수 없는 세상에서 제일 무거운 것이 눈꺼풀이다. 라는 말도 있듯이 졸음운전은 천하무적 이기려고 하지 말고 휴식하는 것이 답이다.
 
조금 느리더라도 천천히 여유를 갖고 주위의 아름다운 풍경을 즐기면서 양보와 배려 운전을 생활화하자. 찰나에 일어나는 졸음 운전사고이기에 방심은 절대 금물이다. 졸음 사고가 없는 안전하고 즐거운 여름휴가가 되길 기원한다.
성주신문 기자  sjnews5675@gmail.com

- Copyrights ⓒ성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성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성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새벽녘 길고양이 사체 무더기 발견
"성주에서의 새 출발을 축하합니다"
읍내 'Book 문화놀이터' 조성 지지..
용암면 석산 개발 결국 '행정소송'..
"학부모와 학교간 가교 역할을 성실..
“이제 소형 폐가전제품 무료로 버..
"호떡 장사 33년… 이젠 세 모녀가 ..
㈜엔에스피앤피 라면 100박스 기탁
郡, 취약계층 2천500명에게 방역용 ..
지역 맞춤형 복지로 '고용과 복지' ..
최신뉴스
[교육뉴스] 용암중학교, 학교설명..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쏟아지는 가을  
야외활동 느는 가을 3대 열성 질환..  
청렴을 다짐하며  
베타카로틴 참외 평가회  
태풍 이겨낸 홍로  
수륜농협 이동판매소 눈길  
음식업소 환경 개선에 예산 '확대 ..  
"호떡 장사 33년… 이젠 세 모녀가..  
지역사회와 지역축제 ‘득과 실’ ..  
새벽녘 길고양이 사체 무더기 발견  
치매 인식개선 홍보관 운영  
"성주에서의 새 출발을 축하합니다..  
재경성주복지장학회 장학금 전달  
2021년 새해농업인 실용교육 실시  
이장상록회 9월 월례회 열려  
신한우촌 권영택씨 백미 200kg 기..  
郡, 보훈가족에게 추석맞이 국수 ..  
이철우 도지사, 농작물재해보험 개..  


발행인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조직도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성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0-81-11658/ 주소: 경북 성주군 성주읍 성주읍3길 15 / 등록일 : 2010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최성고
mail: sjnews1@naver.com / Tel: 054-933-5675 / Fax : 054-933-316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8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고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