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는 소 제1종 법정 가축전염병인 럼피스킨 발생을 예방코자 도내 전체 소 사육농가에 백신 일제 접종을 시작했다.  소 럼피스킨은 지난해 충남 서산에서 국내 첫 발생 후 전국적으로 총 107건, 경북은 2건이 발생한 가운데 소의 면역력 유지를 위해 1년 이내 추가접종이 필요한 상황이다.  2023년 럼피스킨이 발생한 경북 김천과 예천은 위험도 평가 결과 위험지역으로 분류돼 2개 시군에서 사육하는 소 10만 마리에 대해 흡혈 곤충이 본격 활동하기 전인 4월에 우선 접종한다.  나머지 시군에서 사육하는 소는 5~10월까지 차례대로 접종을 추진하며 공급 백신은 접종용량 1ml로 피하 접종방식이며, 조기 접종을 위한 10만 두는 경북 김천시와 예천군에 지난달 27일 배부했다.  럼피스킨 백신은 구제역 백신과 동시 접종하며 50두 미만을 사육하는 소규모 농가는 공수의, 공무원, 축협 직원으로 구성된 접종반이 지원하는 등 50두 이상을 사육하는 전업농가의 경우 자가접종으로 추진된다.  또한 럼피스킨 백신접종 부작용에 대한 대응으론 구제역 백신과 동시 접종 후 폐사·부상·유사산 발생시 보상기간을 당초 2주에서 4주 이내로 연장하고, 고열·식욕부진 등의 경감을 위해 스트레스 완화제를 지원한다.
최종편집:2024-05-17 오후 04:49:36
최신뉴스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네이버블로그URL복사
유튜브페이스북포스트인스타제보
PDF 지면보기
오늘 주간 월간
출향인소식
제호 : 성주신문주소 : 경북 성주군 성주읍 성주읍3길 15 사업자등록번호 : 510-81-11658 등록(발행)일자 : 2002년 1월 4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고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245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성고e-mail : sjnews1@naver.com
Tel : 054-933-5675 팩스 : 054-933-3161
Copyright 성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