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의 일꾼을 뽑는 `제22대 국회의원선거(이하 총선)`가 약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유권자의 지지를 얻기 위한 후보자 간 경쟁이 치열하다. 지난달 20~21일 양일 간 이뤄진 후보자 등록 결과 고령·성주·칠곡선거구는 △기호1번 정석원(58세, 더불어민주당) △기호2번 정희용(47세, 국민의힘) △기호7번 박영찬(64세, 무소속) 등 3명의 후보가 출사표를 던졌다.재선을 노리는 정희용 의원의 기세가 강하지만 새롭게 얼굴을 내민 신라대 정석원 겸임조교수와 자연치유의숲 박영찬 대표의 금배지를 향한 열정도 만만찮다.세 후보는 저마다 지역현안을 풀어낼 정책 및 공약을 잇달아 발표하며 본인이 적임자임을 강조했다.앞서 2018·2022년 두 번의 지방선거에서 고령군의원에 도전했다가 낙마한 기호1번 정석원 후보는 정권심판과 민생회복을 역설하며 지지를 호소했다.정석원 후보는 △지역 출생아 기본소득 50만원 지급 및 향후 10년 내 100% 금액 인상 △전국 국·공립대학 정원 50% 지방학생 우선배정 등 민주당 경북도당의 공통공약에 이어 △독립운동가 현창사업 △주민 삶을 지키기 위한 환경운동 등을 추진하고 일당 독식체제의 지역 정치구도를 전환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더민주 정석원 후보는 "편향된 정치구도로 인해 지역발전을 위한 정책개발은 뒷전인데다 권력자에 줄서서 공천에만 목매다보니 역동성은 사라지고 지방소멸의 위기는 갈수록 심화되고 있다"며 "균형이 무너진 구조를 회복하고 경쟁을 통해 적극적으로 일할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져야 한다"고 말했다.일찌감치 국민의힘 단수공천을 받은 기호2번 정희용 후보는 현역의원으로서 높은 인지도를 반영해 지지세 굳히기에 집중하고 있다.정희용 후보는 △성주참외 기반 스마트농업 내실화 △국립참외연구소 재추진을 통한 참외 제품화 및 수출확대 지원 △남부내륙철도 성주역 및 성주·대구 간 동서3축 고속도로 건설 추진 △유휴저수지를 활용한 내수면 낚시복합타운 건립 △성주가야산 종주 탐방로 신설 및 성주호 체류형 관광지 조성 △고령군과 연계한 목재친화도시 구축 등을 위해 노력할 뜻을 밝혔다.국힘 정희용 후보는 "지난 4년 간 지역을 대표해 일할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고 특히 이번 선거는 윤석열 정부가 국가와 국민을 위해 제대로 일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는 역할을 뽑는 자리"라며 "다시 한 번 주민들을 위해 `일 잘하는 국회의원`의 면모를 보이겠다"고 다짐했다.정희용 후보의 의지에 힘입어 지지자들은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등 각종 SNS와 유세현장에 나타나 지원사격을 벌이기도 했다.성주군의원과 일부 기관·사회단체 관계자 및 주민들은 일제히 정희용 후보의 선거포스터를 카카오톡 프로필 사진으로 변경하는 등 세를 과시하며 유권자의 시선을 끌었다.기호7번 박영찬 후보는 직전선거 당시 서울시 도봉구갑에 국가혁명배당금당 공천을 받았다가 낙선한 후 지역구를 옮겨 무소속으로 출마했다.박영찬 후보는 △18세 이상 주민대상 월15만원 난방비 지원 △65세 이상 노령연금 60만원 국비지원 등 민생안정을 위한 공약을 내세우며 표심 공략에 나섰다.무소속 박영찬 후보는 "난방비 지원은 독거노인 등 열악하게 생활하는 1인가구에 깨끗하고 따뜻한 잠자리를 제공하고 싶은 생각이 반영된 공약"이라고 설명했다.지난달 29일에는 정석원 후보와 정희용 후보 간의 양자토론이 대구MBC 채널을 통해 송출됐다.후보들은 일자리 창출 및 수도권 집중화 완화, 지방의료 문제점 해결, 폐기물 처리, 농촌 일손부족 등에 대한 각자의 의견을 표출했다.뿐만 아니라 정권심판의 부당성과 병역비리 의혹을 놓고 설전을 벌였다.토론회 종료 후에는 박영찬 후보 개인 연설회가 이어졌다.이들이 출연한 토론회 및 연설회 영상은 중앙선거방송토론위원회 누리집을 통해 다시 볼 수 있다.한편, 선거관리위원회가 명시한 지역별 선거인수는 성주군(3만8천937명), 고령군(2만7천679명), 칠곡군(9만5천67명)으로 성주·고령을 더한 수보다 칠곡의 유권자가 약 42.7% 더 많다.이번 총선에서는 각 지역구 국회의원뿐만 아니라 총 38개 정당에서 비례대표 후보자를 배출한 가운데 역대 최장인 51.7cm에 달하는 투표용지를 받게 된다.사전투표는 오는 5~6일 이틀간 △건강문화캠퍼스 △선남면복지회관 서예실 △용암면복지회관 강당 △수륜면복지회관 강당 △가천면복지회관 공동사무실 △금수문화예술마을 강당 △대가면농업인자치센터 회의실 △벽진면복지회관 새마을도서관 △초전면복지회관 탁구장 △월항면복지회관 서예실 등 10곳에서 이뤄지며 본인 지역구가 아닌 투표소에서도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할 수 있다.이어 본 투표는 4월 10일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치러질 예정이다.
최종편집:2024-05-17 오후 04:49:36
최신뉴스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네이버블로그URL복사
유튜브페이스북포스트인스타제보
PDF 지면보기
오늘 주간 월간
출향인소식
제호 : 성주신문주소 : 경북 성주군 성주읍 성주읍3길 15 사업자등록번호 : 510-81-11658 등록(발행)일자 : 2002년 1월 4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고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245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성고e-mail : sjnews1@naver.com
Tel : 054-933-5675 팩스 : 054-933-3161
Copyright 성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