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농민회는 지난 22일 성주군청 앞에서 농가 경영안정자금 지급을 촉구하는 집회 및 기자회견을 열었다.   현재 경남과 전북, 전남 등은 농업인 경영안정대책의 일환으로 농사용 전기요금 인하, 농·어업용 면세유 가격안정 등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전북 고창·김제·순창 등은 시장·군수 재량으로 1인당 최소 10만원에서 최대 100만원 상당의 생활안정지원금을 지급하고 있다. 이날 모인 10여명의 회원은 고금리, 고물가, 부동산 경기침체 등 어려운 경제상황이 계속되는 가운데 참외를 포함한 농산물 소비 저하를 우려했다. 회원들은 “앞서 코로나19 팬데믹 당시엔 농협을 비롯한 농자재 업체가 자재값과 대출 상환기환을 2개월가량 미뤄주고 전 국민 대상의 코로나19 재난지원금 지급으로 소비 진작이 가능했으나 최근 오른 은행이자만큼 당장 비닐, 농약, 비료, 파이프 등 농자재값 상환이 문제”라고 걱정을 표했다. 아울러 “소비가 둔화됐을 때 정부는 대체로 피해계층과 산업에 대해 지원했을 뿐 특별히 농가를 지원한 적은 없다”며 “농가 경영이 어려워지면 농촌지역인 성주 전체가 타격을 입을 가능성이 높으므로 미리 대책을 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역경제를 위해선 지자체가 먼저 상황을 인식하고 농가 경영안전자금 지급 등 위기에 대응하는 방안을 철저히 마련해 피해를 최소화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한편 농민회는 군청 앞 집회에 이어 차량을 동원한 가두행진을 벌이며 농가 경영안전자금 지급을 촉구했다.
최종편집:2024-05-17 오후 04:49:36
최신뉴스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네이버블로그URL복사
유튜브페이스북포스트인스타제보
PDF 지면보기
오늘 주간 월간
출향인소식
제호 : 성주신문주소 : 경북 성주군 성주읍 성주읍3길 15 사업자등록번호 : 510-81-11658 등록(발행)일자 : 2002년 1월 4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고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245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성고e-mail : sjnews1@naver.com
Tel : 054-933-5675 팩스 : 054-933-3161
Copyright 성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