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적인 참외 출하 및 소비시기인 가운데 예상치 못한 봄철 꽃샘추위에 따른 냉해 피해를 주의해야 한다.   참외 시설하우스의 경우 무가온 보온시설로 해가 뜨면 내부온도가 외부보다 최고 10℃ 이상 높아지지만 야간온도는 외부와 비슷하거나 더 낮아질 수 있다. 특히 보온덮개를 철거하는 3월 말부터 4월 중순까지는 이른 새벽 급격한 저온에 따른 냉해 피해를 대비해야 한다. 고온성 작물인 참외는 저온에 약한 편으로 서서히 적응시키면 5℃에서도 견디지만 야간 최저온도 12℃ 이상, 최저지온 14℃ 이상을 유지해야 한다. 착과 일주일 전부터는 꽃이 완성되는 시기로 18℃ 이하가 되지 않도록 철저히 관리할 필요가 있다. 또한 보온덮개 철거 후에도 터널 비닐과 내부 강선은 반드시 남겨두고 피복을 통한 보온으로 야간 저온으로부터 냉해 피해를 예방해야 한다. 성주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3~4월 참외 소비와 출하량이 크게 증가하는 시기 갑작스러운 기온 하락으로 암꽃 생육불량, 과실 품질저하 등 저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대비 및 관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최종편집:2024-05-17 오후 04:49:36
최신뉴스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네이버블로그URL복사
유튜브페이스북포스트인스타제보
PDF 지면보기
오늘 주간 월간
출향인소식
제호 : 성주신문주소 : 경북 성주군 성주읍 성주읍3길 15 사업자등록번호 : 510-81-11658 등록(발행)일자 : 2002년 1월 4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고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245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성고e-mail : sjnews1@naver.com
Tel : 054-933-5675 팩스 : 054-933-3161
Copyright 성주신문 All rights reserved.